NEWS


NEWS

우리는 신천지를 반대합니다. 해당글은 반드시 삭제됩니다.
 
작성일 : 13-12-04 14:22
아직도 책임있는 자세보다는 잘못을 덮으려는 모습이 두렵다.
 글쓴이 : 개혁주의
조회 : 4,202  
정말 저들은 누구일까.
회계자료가 일부 오픈되었다. 찾으려 한다. 뭘 찾는단 말인가.

그것이 사실이고 그 말대로 제직회에 보여준 자료이고 관련 회의를 통해서 진행한 거라면
뭐가 문제이겠는가. 이제 성도들이 그 평가가 틀린지 맞는지 확인 하면 되는 것이다.

그리고 그것이 잘못되었다면 책임과 사죄를 하면 되는 것이다.
그러나 저들은 다른 곳에 방향을 잡고 있다.

어떻게 자료를 습득했을까. 아니 자신은 실수한 적이 없기에 훔쳤다라고 말하고 싶은 것이다.
사이버수사대에 신고한다고 한다. 그러라 했다.
결국 포커스는 자료가 누출 되었다. 그게 중요한 문제이다.

그게 문제라면 잘못 관리한 장로가 책임을 지면 된다.
자신이 잘못(왜 숨기려는지는 모르지만) 관리한 자료라면 자신이 책임을 지면 되는 것이다.

'남에 집에 들어와 가져간 걸 마음대로 썻다'고 했다.
벌써 그 마음에는 훔쳐간 것이라고 말하고 있는 것이다.
남에 집에 들어 간적 없다. 성도들이 알아야 할 것이라 알렸을 뿐이라 했다.
우린 그 자료가 맞다 틀리다 하지 않았다. 그 사실 여부와 잘못은 스스로 알리면 되는 것이다.

나 같으면
담당자들이 쭉 서서 이렇게 된 일에 죄송하고 죄송한 마음입니다.
이런 지출의 결과는 이러저러 한 것입니다.
그러나 성도님들의 마음을 아프게 한 점 사죄드리며 저희 담당자들은 이자리에 물러서 성도님들의
뜻을 기다리겠습니다. 거듭 사과드립니다.

재정이라는 중요한 직책을 제대로 수행하지 못하여 성도님들의 마음을 아프게 하고
더 나아가 교회를 분란하게 한 이 큰죄를 어찌 감당할 수 있겠습니까.
다만 이 자리에서 물러남으로 그 마음을 표하고 다시는 이런 일이 없도록 성도님들의
뜻을 물어 바로 잡아가겠습니다.

이정도를 바라는 것이 잘못인가.

물결처럼 13-12-04 14:46
 
예상했던 일이지만 덮으려고만 하며 옳고 그름 자체에 무감각한 모습에
너무나 안타깝고 그들의 모습이 이제는 보기가 싫어집니다
종말론 13-12-04 15:00
 
뇌구조가 궁금한 사람들이네요.

자기들과 뜻이 다르다는 이유로
집사,장로,목사들은 철저하게 치리,
제명 시켜놓고

본인들 손에 뭍은 더러운 것들은 보이지 않는
이기적인 집단.

오만정이 다 떨어지네요.
개혁청년 13-12-04 15:03
 
사이버 수사대요? 기가막히네요!
자기네들은 개인동의도없이 제직들의 십일조내역을 그것도 부부단위로 성도들한테 공개하자나요.
개인의 수입을 추정할 수 있는 성도들의 십일조는 맘대로 오픈하면서
왜 목사의 수입과 헌금내역을 공개못하는 겁니까?
이런식으로 나가면 뜻맞는 성도들끼리 모여서 헌금유용 조사해 달라고 법적으로 고발할겁니다!
에스더 13-12-04 15:08
 
정당하게 집행된 자료라면 뭐가 겁나서 사이버수사대를 운운하며 으름장을 놓으시는건지..
말씀처럼 제직회에서 이미 보여준 자료이고 정당하게 집행된 근거라면 "누출"이 아니잖아요
도대체 뭐가 무서우신거예요?
책임을 물을 누군가가 두려우세요?
하나님은 두렵지 않은지 묻고싶네요.
shinbi 13-12-04 15:11
 
덮으려고 시도하는 걸 보면 일말의 가책을 느낀다는 얘기군요. 문제가 더 커지면 누군가를 택해 모든걸 한꺼번에 뒤집어 씌워 희생양으로 삼고 본인은 돈문제 관여하지 않아서 몰랐다 하면서 뒤로 빠질 겁니다.
그 장세동(?)이 누가 될 지 모르지만 재정장로들은 어느정도 학식이 있고, 인품도 있는 분들로 알고 있는데 귀신이 씌우지 않았다면 어떻게 이 지경까지 오도록 눈,입을 결박당하고 살았을까요?  하나님이 주신 양심이라는 것이 없는 분들만 골라서 뽑았나요? 어떻게 저렇게 철저하게 종으로 살 수 있을까요? 그 대상이 예수님이었다면 정말 훌륭한 제자가 될 수도 있을 텐데 말입니다. 안타깝네요. 그 이유는 어렴풋이 알것 같아요. 떡고물이죠.
악어와 악어새가 되서 서로 보호해주고 떡을 나누고 그 달콤한 맘몬 신에게 영혼을 팔아버린거죠
일반 성도들은 비용 집행에 대하여는 관여해도 안되고 알려고도 해선 안된다는 걸 반증하는 얘긴데..
정말 그런가요? 사무실가서도 일반성도는 교회의 비용집행 내역을 볼 없습니까?  옛날 원로는 언제든 사무실 가서 열람해도 된다고 강단에서 그렇게 떠들었는데 그게 아니었나 보군요. 아니면 2중 장부를 썼든가.
개혁하라 13-12-04 16:06
 
100주년교회를 비롯한 일부건실한교회는 금번에 알게된 경향교회목회자지급경비내역서와 같은 정밀한 수준으로 항상 오픈하여 모든 성도들에게 알려주고 있다고한다. 그런데 경향교회 재정팀에서는 금번에 자료가 일부 유출되었다고 사이버수사대에 의뢰하겠다는 얘기가 나온다. 그렇게 감추고 싶었나! 참 답답하다! 다음 제직회부터는 목사사례에대한 자료를 별도로 만들어 모든 제직들에게 배포하도록 해야 할것이다.
주사랑 13-12-04 23:32
 
정말 기가 막히네요.방귀낀놈이 성낸다더니 딱 그꼴이군요. 장로님 똑똑히 들으세요
하나님께서 당신들을 지켜보고 계십니다.지금이라도 빨리 하나님앞에 회개하며 성도들 앞에서 무릎꿇어 사죄하세요
멋지다마사… 13-12-05 00:44
 
하나님이 지혜를 막으시니 진짜 별 소리를 다하네 ..사이버 수사대라..
중생 13-12-05 08:08
 
사이버 수사대라..
사랑하는 경향의 당회원님, 또 중직자 여러분 정말 어디까지 가시렵니까?사이버 수사대로 가면 잘못이 덮어 지나요? 이미 알것 다 알고 있는 성도들에게, 경향을 사랑 하기에 개혁 하고자 하는 5인들을 ,또 그외 많은 성도들을 한꺼번에 죄인으로 몰으시렵니까? 이제는 그런 졸렬하고도 비열한 방법으로는 잘못이 덮어지지 안습니다.
어떻게 하면 예수님의 피값으로 세워진 교회, 이 경향을 살리고 또 하나님께서 이 교회에 맡기신 양들을 살리실지 새벽을 열고 눈물로 기도 해 보시길 바랍니다. 기도 하시나요? 하나님의 뜻을 물어나 보시나요? 언제까지 자신에게 맡기신 양들을 바로 바라보고 바로 인도해야 할 당회장 목사님의 눈을 가리 시렵니까? 아니면 (죄송한 표현 이지만 이번 한번만 이 표현을 쓰겠습니다.) 그 밥에 그 나물인가요?가뜩이나 뜻이 묵살 당하고 대응 방식에 환멸을 느껴서 하다하다 안되면 언론까지 가겠다 하는데 그땐 정말 어쩌시렵니까? 이땅의 수많은 하나님께로 돌아올 자들이 언론에 알려진 이 모습들을 보고 돌아오지 않느다면 누가 그 재앙을, 하나님의 진노를.. 감당할 자신이 있으신가요? 하나님의 거룩한 영광을 가려 저 천국 가나안땅을 들어가지 못한 모세를 생각 하십시요 그리고 서로 막장까지 가지 않기를 간절히 바랍니다.
하늘 13-12-05 12:04
 
허허 참